“역시, 가을여왕”… 장하나, 난코스 뚫고 ‘메이저 퀸’



한때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활약했던 장하나(29·비씨카드)는 ‘가을여왕’으로 불린다. 찬바람이 불기 시작하는 9월에 들어서면 샷감이 몰라보게 물이 오르며 리더보드 최상단에 이름을 올리기 때문이다. 장하나가 올해도 어김없이 맹타를 휘두르며 9월 두 번째 …
기사 더보기


먹튀검증 ☜ 클릭해서 확인하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