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민지·리디아 고, 박민지·장하나 등 국내 선수들과 자존심 대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활약하는 이민지(25·하나금융그룹)와 리디아 고(24)는 호주와 뉴질랜드 여자골프를 대표하는 교포선수다. 이민지는 지난 7월 시즌 네 번째 메이저대회 아문디 에비앙 챔피언십에서 최종일 7타차 열세를 딛고 이정은(25·대방건설)과의 연…
기사 더보기


먹튀검증 ☜ 클릭해서 확인하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