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대 돌풍’ 결승까지… 페르난데스 vs 라두카누 US오픈 결승 맞대결



10대들의 돌풍이 결국 결승전까지 불어왔다. 2021 US오픈 테니스 대회(총상금 5750만 달러·약 673억원) 여자 단식 결승에서 2002년생 동갑인 레일라 페르난데스(73위·캐나다)와 에마 라두카누(150위·영국)의 맞대결이 성사됐다. 페르난데스가 먼저 결승에 …
기사 더보기


먹튀검증 ☜ 클릭해서 확인하기


추천 기사 글